home > ex자료실 > ex장비사용/튜닝
 

  no.79   글쓴이: leeho730   조회: 600   날짜:2011-06-18  
● link http://
● 제목  Palau 이너부츠와 Excarving용 카빙장갑.


Warning: getimagesize(./upimage/130837384970_A.JPG) [function.getimagesize]: failed to open stream: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/home/hosting_users/excarving/www/jaryu/jaqna_v.php on line 146
http://www.EXCARVING.com™


http://www.EXCARVING.com™


올해의 구매목록중 두개인 Palau 이너와 Excarving 장갑 (다른 두개는 Coiler 보드와 사이드와인더 스텝인 바인딩... 돈의 여유가 있으면 새로 나올 도넥 플레이트도!)

 
팔로 라이너 엄청 두껍네요...! 사이즈는 25.5에 디럭스 부츠 25인데 잘 맞네요.
두껍고 딱딱해서 부츠에 넣는데 애먹었습니다. 일단 착용하고 보니... 제 디럭스 라이너가 얼마나 헐렁해진지를 느끼겠더군요. 디럭스 이너는 정강이 (제일 위쪽) 버클 이빨 4개~5개까지 잠겨지는데 팔로는 이빨 1개로 채우는 데도 버겁더군요. 이너의 플렉스도 전체적으로 딱딱한 편이라 부츠의 전반적인 플렉스도 더 단단하게 느껴지더군요. 가장 마음에 드는건, 발목 부분이 움직이지 않아요!

 
EXcarving 장갑...

가죽 장갑 프로텍터를 써 왔지만, 몇몇 단점이 드러나더군요.
1. 축축해지면 습기가 장갑 안으로 침투
2. 축축해지면 내구성 감소
3. 글러브 벗기가 싫어짐 ㅠ.ㅜ;
 

물론 효과는 있었지요...! 제 마모트 글러브 안쪽은 멀쩡합니다!

 
그래서 이번에는 색다른 시도를...!

 
thundercloudmarketing.com 에서 파는 카빙용 장갑에 자동차 윈드스크린용 접착제를
바느질한 부분에만 발라 강화해 볼 생각입니다. 나머지 부분은 거친게 내구성이 빵빵하게 느껴지더군요~

상당히 딱딱하게 느껴지긴 하지만... 내구성이 우선이라... ㅠ.ㅜ;
사이즈는 라지를 주문했는데 잘 맞네요... 정사이즈로 나오는 듯... 손가락도 너무 길진 않습니다.

 
자세한 사용기는 8월 중순에 올리겠습니다. 그럼 이만 꾸벅~
[윗글][아래글]

  • bj
  • 11.08.11 10:35[112.158.105.36]
    : 열정이 대단합니다. ^^
  • 상후니
  • 11.08.30 12:40[203.250.187.41]
    : 1011 시즌 이장갑 덕분에 완전 굿 이었어요 ㅋㅋㅋ
  • aa
  • 12.04.18 09:10[124.199.19.207]
    : ""

    http://cfile231.uf.daum.net/attach/173DCC484F8DFB9A2307D9